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국제/북한
“이라크 파병 예정대로 추진”반 장관, 28일 밝혀
이창민
입력 2004-04-28 (수) 22:24:18 | 승인 2004-04-28 (수) 22:24:18 | 최종수정 (수)
반기문 외교통상부 장관은 28일 일부 17대 총선 당선자들이 이라크 파병 철회 및 재검토를 주장하고 있는데 대해 “정부로서는 예정대로 파병한다는 입장”이라고 밝혔다.

반 장관은 이날 외교부청사에서 가진 내·외신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말하고 “새로 국회의원에 당선된 분들이나 일부 정치권 인사들이 파병문제에 대해 말하는 것에 대해서는 정부 입장을 설명해 납득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반 장관은 또 북한 룡천역 열차사고 복구와 관련, “중국 단둥이 국제지원의 중요 경유지로 돼있어 우리의 지원품도 이쪽을 통해 들어갈 가능성에 대비, 선양 총영사관에 필요한 대처를 하도록 지시했다”고 설명했다.


이창민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게임 2007-06-29 22:28:58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