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지역뉴스 농사정보
하우스 밀감 수확기 관리요령
제민일보
입력 2004-06-11 (금) 19:53:13 | 승인 2004-06-11 (금) 19:53:13 | 최종수정 (금)
△수확전후 물관리=수확 예정 1개월 전부터 물을 주지 않는데 이 시기가 빠르면 당이 높고 색 나는 것이 촉진되지만 산함량이 높고 과실 커짐이 나빠진다.

당도 11도 Brix이상, 산도 1.2% 이하일 때부터 물을 주지 않는다.

수확 중에 물을 주거나 하우스 바깥에서 물이 들어오면 성숙된 과실은 쉽게 수분을 흡수하여 표면이 거칠어지고 당도가 낮아지며 껍질이 열매에서 떨어져 출하 중 썩는 것이 많으므로 주의한다.

조기가온(12월 상순 이전 가온)의 경우에는 수확 후 나무세력을 회복시키기 위해 가지치기에 앞서 물주기를 충분히 실시한다. 하지만, 8월 중순이후 수확하는 가온하우스에서는 조기가온하우스와 다른 물관리 대책이 필요하다.

△수확요령=수확은 보통 색 나는 것으로 판단하는데, 이보다는 당도와 산함량을 3일 간격으로 조사하여 당도 12도 Brix이상, 산도 1%이하가 되면 따기 시작한다.

1차 수확시 80% 이상을 따고 10여일 후 2차에서 모두 따는 것이 좋다.

오전에 수확할 때는 미리 환풍기 온도를 낮추어 2∼3시간 환기시킨 후 습기를 제거한 다음 수확하며, 비 오는 날에는 수확하지 않는다.

하우스 밀감은 열매 달렸던 가지(과경지)를 이용해 이듬해 새순과 꽃을 확보하므로 열매 만 따 내도록한다.

△수확후 관리

수확한 과실은 20 조건에서 1주일 정도 두어 3%정도 무게를 줄여주면 색깔이 좋아지며 상처도 치료되어 운송·출하기간 중의 부패율이 크게 줄어든다.

바깥과 저장 온도 차가 10 이상 되면 열매에 이슬이 맺히므로 바깥과의 온도차를 5 이하로 좁힌 후 저장고에서 꺼내 출하한다.

<제공=제주도농업기술원>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게임 2007-06-29 22:17:25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