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국제/북한
한·일 정상회담 정례화 추진제주서 논의 예정
이태경
입력 2004-07-16 (금) 22:43:16 | 승인 2004-07-16 (금) 22:43:16 | 최종수정 (금)
오는 21일 제주도에서 열리는 노무현 대통령과 고이즈미 준이치로 일본 총리간 회담에서 한·일 양국간 정상회담을 정례화하는 방안이 논의될 것으로 알려졌다.

16일 정부 관계자에 따르면 한·일 정부는 양국 정상이 연간 2회정도 상대국을 방문해 정례적으로 회담을 갖기로 하고 최종 의견을 조율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양국간 정상회담이 정례화되면 이번 ‘제주 정상회담’은 정례화 첫 회담으로 기록되고, 경제와 안보 등 양국간 연대가 강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제주 정상회담에서는 북한 핵문제의 평화적 해결, 이라크 임시정부 지원 등 국제정세와 양국관계 증진 방안에 대해 폭넓은 협의가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이태경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게임 2007-06-29 22:07:29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