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전국종합 노컷뉴스
“강장관 퇴임은 자의반 타의반(?)”
제민일보
입력 2004-08-01 (일) 22:41:52 | 승인 2004-08-01 (일) 22:41:52 | 최종수정 (일)
◈“강장관 퇴임은 자의반 타의반(?)”

이해찬 총리는 정치권의 국가 정체성 공방에 대해 “이런 것은 절도 있고, 시기를 짧게 하는 것이 좋다”고 밝혔다.

이 총리는 1일 한 방송에 출연해 “자신도 의원으로서는 논란에 참여하고 발언도 해야하겠지만 정부의 정책을 실행, 집행하는 입장에서는 할 말이 있어도 안하는 게 국가를 이끌어가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정치권을 향해 이 같이 언급했다.

5선 중진의원이기도 한 이 총리는 “이번 국회에는 초선의원들이 많은 만큼 지금은 정책을 더 열심히 공부하고 정기국회에 대비한 예산심의와 법률공부를 하는 게 바람직하다”고 강조했다.

이 총리는 또 강금실 전 법무장관의 교체배경에 대해 “강 전 장관도 그렇고, 대통령과 자신도 생각이 있었다”고 말해 강 전 장관의 교체가 자의반 타의반으로 이뤄졌음을 시사했다.


◈민노당 김대표‘대통령 면담요구’

파병철회를 요구하며 단식농성을 벌이다 건강상태가 악화돼 입원한 민주노동당 김혜경 대표는 1일 노무현 대통령과의 면담을 공식 요청했다.

김 대표는 1일 병상에 누운 채 기자들과 만나 며칠 후면 자이툰 부대가 전쟁터로 출병하게 되는데 그 전에 다시 한번 대통령에게 간절하게 호소하고 토론하고 싶다는 내용의 메시지를 발표했다.

김 대표는 문병 온 청와대 이병완 홍보수석에게 이 같은 뜻을 전달했으며 역시 병문안차 찾아온 열린우리당 신기남 의장에도 거듭 파병 철회를 요청했다.

단식농성 8일째이던 지난달 30일 건강 악화로 입원한 김 대표는 혈당과 혈압, 간수치 등이 정상이 아니며 옆구리 통증으로 호흡도 불편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게임 2007-06-29 22:03:42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