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문화생활 문화재
[무공침]"권위주의 아니라 "예우"
현민철
입력 2004-10-04 (월) 22:21:29 | 승인 2004-10-04 (월) 22:21:29 | 최종수정 (월)
○…제43회 탐라문화제가 지난 2일 주행사장인 제주시 신산공원에서 개막된 가운데 개막식 참석자들의 의전을 놓고 뒷말이 무성.

이날 개막식에서 맨 앞줄에 도지사를 비롯해 4개 시·군 단체장들의 자리가
배치되고 정작 대의기관의 수장인 제주시의회 의장 자리는 도의원들이 앉은
두 번째 줄도 아닌 세 번째 줄에 마련됐기 때문.

이를 두고 일부 시의원은 “평의원도 아닌 의장을 뒷줄에 배치한 것은 상식
이하”라며 “권위주의가 아니라 최소한의 예우를 요구하는 것”이라고 불
쾌감을 표시.

현민철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게임 2007-07-03 07:17:12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 게임 2007-06-29 21:49:06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