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지역뉴스 제주시 통합 이전 북제주군
시군경계 버려진 타 시군 규격 쓰레기봉투 나몰라라애월읍 하귀1리 주민들 악취 등으로 불편 호소
김석주 기자
입력 2006-06-07 (수) 13:54:47 | 승인 2006-06-07 (수) 13:54:47

시군 경계지역에 버려진 타시군 쓰레기봉투가 제때 치워지지 않아 주민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

제주시 외도동과 인접한 북제주군 애월읍 하귀1리 모 빌라에 사는 주민 조모씨는 “시군 경계지역이어서 인지 다른 주민이나 피서객들이 제주시 쓰레기봉투를 빌라 앞에 버리는 경우가 있다”며 “제주시 쓰레기봉투를 청소차량이 수거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조씨는 “쓰레기 수거 장소가 동네에 한 곳인 것처럼 빌라 인근에 표지판이 붙여져 쓰레기가 쌓이고 있다”며 “쓰레기중 제주시봉투에 담긴 쓰레기가 상당수인데 이를 청소차량이 수거 않아 악취와 벌레가 들끓고 주민들은 더위에도 창문을 열수 없다”고 불평을 호소했다.

조씨는 “아무리 제주시 쓰레기봉투라 할지라도 돈주고 산 것인데 그냥 방치한다면 이는 청소관리자가 주민을 벌주는 격”이라며 “불쾌감을 감출 수 없다”고 밝혔다.

조씨는 “쓰레기 수거장소를 다원화해 빌라 앞에 동네 쓰레기가 모이는 것을 막아달라”고 말했다.

이에대해 북군 관계자는 “제주시쓰레기 봉투에 대해 계고문을 붙인후 그래도 치우지 않을 경우 자체 처리하고 투기자가 확인될 경우 과태료를 부과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나 시군경계 지역은 어느 지역에 해당되는지 모른채 규격봉투를 사용해 쓰레기를 버렸다가 불법투기로 몰릴 가능성도 있다.

김석주 기자  sjview68@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석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게임 2007-07-03 05:09:13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 게임 2007-06-29 20:07:57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