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4·3 4·3 관련 칼럼
[사설] 4·3사료관 차질 대책 서둘러라
제민일보
입력 2006-07-20 (목) 15:31:28 | 승인 2006-07-20 (목) 15:31:28

제주 4·3사료관이 공무원들의 업무처리 미숙으로 인해 차질을 빚는 것은 분명 잘못된 일이다. 이러한 제주특별자치도 4·3사업소의 미숙한 업무처리와 늑장 사업 추진은 비난받아 마땅하다.

알려진 바에 의하면 내년 완료 예정인 사료관 전시사업은 올해 예산으로 21억9000만원이 확보됐다. 하지만 사료관 건립사업 항목으로 돼 있어 이곳에 전시될 각종 자료수집은 내년에나 가능하게 됐다. 사료관 건립사업비와 자료수집비를 별개 항목으로 국비를 신청해야 하는데 사료관 건립사업비 1개 항목으로 국비를 신청함으로써 자료수집비로 별도 집행이 불가능하게 됐기 때문이다.

이 때문에 4·3사료관 전시자료 수집사업은 회의 한번 제대로 개최하지 못한 것으로 드러났다. 말 그대로 추진실적이 전무한 실정인 것이다.

4·3사업소는 내년까지 국내·외에 산재한 4·3관련 각종 자료 및 유물을 수집, 4·3사료관에 전시·보전해 역사적 교육자료로 활용한다는 계획을 세워놓고 있다. 이를 위해 4·3사업소는 4·3자료수집 범도민운동본부를 구성하고 관련 문서와 유물·사진·도서 인쇄물·회화 조형물·영상물·음향 등을 수집한다는 방침이다.

4·3자료수집 사업은 한시라도 빨리 했어야 하는 사업이다. 그런데도 제주도가 지금껏 본격화하지 않은 상황에서 다시 업무가 원활하지 못해 차질을 빚고 있음은 문제가 아닐 수 없다.
 
이에 대해 도에서는 내년 자료수집 예산을 별도로 확보할 예정이라고 밝히고 있으나 사업의 시급성을 감안할 때 대책 마련이 서둘러져야 할 것으로 지적되고 있다. 4·3사업소도 올해 확보된 예산이 없다고 자료수입에 손을 놓고 있을 것이 아니라 국비 추가 확보 등의 노력을 기울여야 마땅하다. 더욱이 4·3자료수집은 시한을 못 박아 놓고 추진할 사업이 아닌 점을 명심, 기한과 예산을 탄력적으로 운영할 수 있어야 한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게임 2007-07-03 04:57:25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 게임 2007-06-29 19:59:06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