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전국종합 노컷뉴스
손태영, "방송날이 제 생일, 이보다 더 큰 선물은 없을 것"MBC 베스트극장, '바다가 하는말'의 피바다 역 손태영 21일 시청자 호평에 대한 답글 게시판에 올려
제민일보
입력 2006-08-22 (화) 13:19:44 | 승인 2006-08-22 (화) 13:19:44

 

   
 
   
 

 

단막극 '베스트 극장'을 통해 새삼 연기력에 대한 재평가를 받은 손태영이 시청자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했다.

극중 주인공 피바다 역으로 철저히 망가진 경상도 백수 아가씨로 분한 손태영은 19일 '바다가 하는말'을 통해 미스코리아 출신 연기자들에게서 부족한 연기력 몇%를 확실히 채운 연기를 선보이며 호평받았다.

이에 주인공 손태영에 대한 칭찬 댓글이 이어지고 급기야 단막극임에도 손태영은 감사의 글을 드라마 게시판에 남기게 됐다.

손태영은 이 글에서 "'피바다' 대본을 받아보면서 시나리오가 탄탄하다는 생각이 들었고 하고 싶은 캐릭터라서 너무 욕심이 생겼다"고 소감을 전했다.

손태영은 이어 "'단팥빵'의 이숙진 작가가 대본리딩때부터 끝까지 부산 사투리로 대본을 통째로 녹음해 줘서 촬영내내 많은 도움이 됐다"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손태영은 대구 출신의 미스코리아. 부산사투리와의 어감상의 확연한 차이를 깨우치고 잡아나가는데 주력했다고.

손태영은 또 "스태프들과 정이 들어갈때쯤 끝나는게 베스트극장 이라고 첫 촬영때 이재동 감독님께서 말씀하셨는데 정말 너무 너무 아쉽다"면서 "다음에 좋은 작품으로 다시한번 뭉쳤으면 좋겠다"고 못내 아쉬움을 털어놨다. '바다가 하는말'이 방송되는 날이 자신의 생일이기도 해서 기분좋은 평가를 받은 것이 더없는 선물처럼 느껴진다고. 이날 손태영과 제작진은 기분좋은 회식으로 '바다가 하는말'을 마무리했다.<노컷뉴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게임 2007-07-03 04:49:35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 게임 2007-06-29 19:52:57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