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전국종합 노컷뉴스
추신수, '멀티히트' 선제 결승타점 및 쐐기득점!텍사스전 4타수 2안타 1타점 1득점 1도루
제민일보
입력 2006-09-25 (월) 10:01:37 | 승인 2006-09-25 (월) 10:01:37
추신수(24. 클리블랜드 인디언스)가 7경기만에 멀티히트(1경기 2안타 이상)와 함께 선제 결승타점 등 연이틀 타점을 기록하며 기세를 올렸다.

추신수는 25일(이하 한국시간) 아메리퀘스트필드에서 열린 텍사스 레인저스와 원정경기에 5번타자 겸 좌익수로 선발출전해 1회 선제 결승타점 등 4타수 2안타 1타점 1득점 1볼넷 1도루의 활약을 펼치며 팀의 11-6 승리를 이끌었다.

추신수가 멀티히트를 기록한 것은 지난 13일 캔자스시티전 이후 12일, 7경기만이다. 올시즌 8번째. 또 지난달 26일 디트로이트전 이후 근 한 달간 타점 '가뭄'을 해소했던 전날에 이어 연이틀 타점을 올리며 중심타자로서 제몫을 해냈다. 클리블랜드는 추신수가 타점을 올린 텍사스와 2경기에서 모두 승리했다.

또 이날 2안타로 타격감과 함께 2할7푼이던 타율도 2할7푼7리까지 끌어올렸다.

추신수의 방망이는 1회부터 불을 뿜었다. 2사 1, 2루에서 텍사스 오른손 에이스 케빈 밀우드를 상대로 볼카운트 0-3에서 중전안타를 뽑아내며 2루 주자를 불러들였다. 팀의 선제타점이자 결승타점으로 연결된 귀중한 점수였다. 추신수는 전날에 이어 시즌 4호째 도루까지 기록했지만 후속타 불발로 득점을 올리진 못했다.

4-0으로 앞선 2회 2사 2, 3루에서 좌익수 뜬공으로 물러난 추신수는 4-2로 앞선 4회 2사 2루에서는 볼넷으로 숨을 골랐다.

6-5 박빙의 리드를 지키던 6회 추신수는 대량득점의 연결고리가 됐고 쐐기득점까지 올렸다. 무사 1루에서 상대 3번째 투수 우완 호아킨 베노잇을 상대로 좌전안타를 뽑아냈다. 추신수는 이어 애런 분의 안타 때 팀의 8점째 득점을 올렸다. 클리블랜드는 6회에는 6점을 올리며 사실상 승부를 갈랐다.

추신수는 11-5로 넉넉히 앞선 7회 2사에는 투수 앞 땅볼로 물러났고 클리블랜드는 11-6 낙승을 거뒀다.<노컷뉴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게임 2007-07-03 04:39:55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 게임 2007-06-29 19:45:17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