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NGO마당
'골프장 특별도' 우려 참여환경연대 성명
김석주 기자
입력 2007-03-15 (목) 14:28:52 | 승인 2007-03-15 (목) 14:28:52

참여환경연대는 15일 특별자치 2단계 제도개선안 가운데 골프장 면적제한 권한이양은 포화상태의 골프장 개발을 확대하겠다는 무분별한 발상이라는 성명을 발표했다.

참여환경연대는 “임야면적의 5%로 제한되고 있는 골프장 허용면적에 관한 사항을 조례로 위임한 것은 골프장 개발을 사실상 계속 확대해 나가겠다는 것으로 밖에 볼수 없다”고 밝혔다.

이 단체는 “현재 40개에 가까운 골프장이 운영중이거나 추진되는 상황이며 지금 수준의 골프장 공급만으로도 멀지 않은 시일내에 ‘정책실패’라는 오명에 처할 수 있다”며 “이런 마당에 골프장 개발 확대정책을 제주도의 권한으로 가져오면서까지 이를 하겠다는 것은 이해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김석주 기자  sjview68@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석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게임 2007-07-03 03:56:05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 게임 2007-06-29 19:06:38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