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문화생활 세미나
“제주에도 박물관특구 지정 필요”정세호 제주도박물관협의회 사무국장 토론회서 제기
이영수 기자
입력 2007-05-13 (일) 20:03:20 | 승인 2007-05-13 (일) 20:03:20

도내 사립박물관 지원방안이 하나로 제주에서도 ‘박물관특구’를 지정할 필요가 있다는 의견이 제기됐다.

제주국제협의회, ㈔제주도박물관협의회, 제주돌문화공원 공동주최로 지난 12일 오후 제주돌문화공원에서 열린‘제주의 박물관-새로운 블루오션Ⅰ(문화전통)’토론회에서 정세호 ㈔제주도박물관협의회 사무국장(도민속자연사박물관 동물과장·이학박사)은 이같이 주장했다.

정 사무국장은 이날 ‘제주지역 박물관의 현황과 발전방안’자료에서 “강원도 영월지역은 박물관특구로 지정돼 도움을 받고 있다. 특구 지정으로 학예사 인력확보 및 세제 혜택 등에 도움을 줄 수 있다”며 “제주에서도 공동학예사를 활용할 수 있는 박물관특구 지정이 필요한 실정”이라고 밝혔다.

정 사무국장은 또 “경기도는 조례를 통해 사립박물관에 예산을 지원하고 있다. 지원은 지역 협의회를 통해 매년 박물관 운영실태를 심사, 우수 박물관에 인센티브를 주고, 공동전시들을 지원하고 있다”며 제주에서도 이러한 제도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그는 이와 함께 △현재 무분별하게 쓰여지는 ‘박물관’명칭 사용 제한 △(학예사의 국·공립박물관 편중으로 사립박물관 배치가 미흡하기 때문에) 제주지역 대학에 학예사 관련학과를 신설, 인력 양성 체계를 구축하는 것 등을 주문했다.
한편 배기동 한국박물관협회 회장(한양대박물관장)은 이날 ‘박물관 정책과 제주지역사회 발전’을 주제로 강연했다.


이영수 기자  opindoor@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게임 2007-07-03 03:45:14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 게임 2007-06-29 18:56:00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