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전국종합 노컷뉴스
이형택, US오픈 16강행···'7년만의 쾌거'
제민일보
입력 2007-09-02 (일) 14:48:58 | 승인 2007-09-02 (일) 14:48:58
7년만의 쾌거였다. 이형택(세계랭킹 43위·삼성증권)이 총상금 184억원이 걸린 US오픈테니스대회에서 단식 16강에 진출했다.

이형택은 2일(한국시간) 뉴욕 플러싱 메도 빌리 진 킹 내셔널테니스센터에서 열린 대회 단식 3회전에서 영국의 20세 신예 앤디 머레이(19위)를 3-1(6-3 6-3 2-6 7-5)으로 꺾고 16강에 올랐다.

이형택이 메이저대회 단식 16강에 이름을 올린 것은 2000년 US오픈이 처음이자 마지막이었다. 그동안 그는 2004년 프랑스오픈과 US오픈, 2005년 프랑스오픈, 올해 윔블던대회 등 모두 네 차례 32강에 올랐던 것이 최고 성적이었다.

이형택은 4번 시드의 강호 니콜라이 다비덴코(4위.러시아)와 8강 티켓을 놓고 다투게 됐다.

첫 세트를 6-3으로 마무리지은 이형택은 2세트에서도 서브 게임은 모두 지키면서 상대 서브 게임을 2개 따내며 세트 스코어 2-0으로 앞서갔다.

3세트에서 첫 게임을 바로 브레이크 당하며 불안한 출발을 보인 이형택은 결국 게임스코어 1-5까지 끌려가는 무기력한 경기 끝에 세트를 내줬다.

[BestNocut_L]이형택은 4세트에서도 자신의 첫 서브 게임을 내주며 0-1로 끌려가 불안한 조짐을 보였으나 곧바로 머레이의 서브 게임을 따내며 반격에 성공했다.

이형택은 5-2로 앞선 상황에서 5-5로 따라잡히며 잠시 불안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지만 다시 전열을 가다듬고 자신의 서브 게임을 지켜 6-5를 만든 뒤 마지막 상대의 서브 게임에서 먼저 한 포인트를 내줬지만 이후 내리 4포인트를 따내며 2시간40분의 혈투를 끝냈다.<노컷뉴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