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전국종합 노컷뉴스
10만원·5만원 고액권 인물에 김구 신사임당 선정김구 '청소년·국민 미래에 바람직'…신사임당 '양성평등의식 제고'
<노컷뉴스>
입력 2007-11-05 (월) 13:18:05 | 승인 2007-11-05 (월) 13:18:05

한국은행은 오는 2009년 발행 예정인 10만원권과 5만원권 고액권 도안 인물로 각각 백범 김구 선생과 신사임당을 선정했다고 5일 밝혔다.

한은은 김구를 10만원권 화폐도안 인물로 선정함으로써 대한민국 독립애국지사에 대한 존경을 표하고 애국심을 고취할 수 있으며, 뛰어난 실천력과 포용력을 갖추고 통일의 길을 모색한 지도자로서 청소년을 포함한 국민에게 미래의 바람직한 인물상을 제시하는 등의 효과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또한 5만원권 화폐도안 인물로 신사임당을 선정한 것에 대해 우리 사회의 양성평등의식 제고와 여성의 사회참여에 긍정적으로 기여하고 문화 중시의 시대정신을 반영하는 한편 자녀의 재능을 살린 교육적 성취를 통해 교육과 가정의 중요성을 환기하는 등의 효과가 기대된다고 한은은 설명했다.

한은은 앞으로 고액권 뒷면에 배치될 보조소재를 선정하고 한은과 한국조폐공사가 현재 별도로 구성되어 있는 조형화 자문위원회의 자문을 얻어 화폐 디자인 작업을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화폐 디자인 작업이 종료되면 정부승인과 금융통화위원회의 의결을 거쳐 고액권 디자인이 최종 확정된다.

한은은 지난 5월 고액권 초상인물 선정을 위해 각계 전문가 8명과 한국은행 부총재, 발권국장 등 총 10명이 참여하는 '화폐도안 자문위원회'를 구성, 후보 인물 20명을 선정했다.

이어 20명의 후보를 대상으로 지난 6월 말부터 7월 초까지 전국 성인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한 여론조사와 전문가 150명을 대상으로 의견조사, 자문위 세부 논의를 거쳐 후보를 10명으로 압축했으며, 이어 한은 홈페이지에 국민 의견수렴 접수창구를 마련해 네티즌 의견수렴과 정부와의 협의 등을 거쳐 최종 후보 인물 2명을 선정했다.

네티즌 의견수렴 과정에서는 기존의 후보인물 10명 이외에 광개토왕과 단군 등을 추천하는 의견이 있었다고 한은은 소개했다.

최종 후보로 선정된 김구는 그동안 각종 여론조사에서 압도적 지지를 받아 10만원권 후보로 사실상 낙점된 상태였다. 하지만 5만원권 후보로는 신사임당과 함께 과학계를 대표하는 장영실이 각축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은행 이승일 부총재는 "이번 화폐도안 인물선정 과정에서 여러 의견을 수렴해주신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이번 화폐도안인물 선정을 대승적 차원에서 이해해 더 이상 소모적 논란이 없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노컷뉴스>

<노컷뉴스>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