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전국종합 노컷뉴스
'피겨요정' 김연아, 그랑프리 3차 쇼트프로그램에서 3위
노컷뉴스
입력 2007-11-09 (금) 11:22:46 | 승인 2007-11-09 (금) 11:22:46

'피겨요정' 김연아(17 · 군포 수리고)가 새시즌 첫선을 보인 무대에서 무난한 연기를 펼쳐보였다.

김연아는 8일 밤 중국 하얼빈 국제 컨퍼런스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시리즈 3차대회(컵 오브 차이나) 쇼트프로그램에서 전체 12명 중 3위의 성적을 거뒀다. 김연아는 이날 경기에서 기술요소 점수 30.40, 프로그램 구성점수 27.92를 받아 총점 58.32를 얻으며 이탈리아의 캐롤리나 코스트너(60.82), 캐롤라인 장(미국, 58.76)의 뒤를 이었다.

2007~2008 시즌 '박쥐' 서곡으로 새 프로그램을 짜 첫선을 보인 김연아는 푸른 유니폼을 입고 산뜻한 모습으로 빙판 위에 12명의 선수중 가장 나중에 모습을 드러냈다.

현지 교민들의 뜨거운 성원속에 빙판위에 오른 김연아는 매끄럽게 연기를 이어나갔다. 그러나 컴비네이션 점프 연결 동작에서 첫 트리플 점프는 완벽하게 소화했지만 연결 점프를 싱글로 가볍게 처리해 아쉬움을 남겼다.

이날 연기가 새 시즌 첫선을 보인 터라 컴비네이션 점프가 어떻게 구성되어 있는지는 알려져있지 않은 상태이지만 트리플 점프 후 다소 주저하며 나머지 한바퀴를 돈 것으로 보아 이는 명백히 실수인 듯.

김연아는 경기후 다소 아쉬움이 남는 표정을 지어보이기도 했다.

비록 3위에 그쳤지만 김연아는 한번의 점프 실수를 한것을 제외하고는 매끄러운 경기내용을 보여주었다. 특히 풍부한 표정연기는 지난 시즌과 비교해 더욱 좋아진 느낌. 또한 스파이럴과 럿츠 동작 역시 깔끔하게 소화했다.

김연아는 오는 10일 같은 장소에서 열리는 프리스케이팅의 점수를 합산해 우승을 노린다.
<노컷뉴스>

노컷뉴스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