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핫뉴스 사회/복지
미 쇠고기 반대 촛불 다시 타오르다정부 수입 위생조건 고시 강행 반발 촛불문화제 재점화
28일 전국단위 집단 행동 예고…"건강권 보장 위한 마지막 수단 동원"
고 미 기자
입력 2008-06-26 (목) 18:34:17 | 승인 2008-06-26 (목) 18:34:17

   
 
   
 
'촛불'이 다시 타올랐다.

정부가 26일 미국산 쇠고기 수입 위생조건 고시를 강행, 제주지역에서도 농업단체·사회단체·일반주민 등의 반발수위가 높아지고 있다.

예전의 촛불이 정부의 재협상을 촉구하는 단호한 의지를 담았다면 26일 밝힌 촛불은 정부의 무책임에 대한 분노로 표출됐다.

광우병 위험 미국산 쇠고기 전면수입을 반대하는 제주도민대책회의(이하 대책회의)는 지난 25일 새 수입위생조건 발효에 대한 우려와 정부의 대국민 사기극을 규탄하는 성명을 낸데 이어 26일 위생조건 고시 직후 오전 11시 한나라당 제주도당 사무실 앞에서 긴급기자회견을 갖고 국민건강을 포기한 이명박 정부와 한나라당의 책임을 묻는 투쟁을 벌여나가겠다고 선포했다.

대책회의는 "정부의 고시로 이명박 정부와 한나라당은 국민의 건강과 생명, 검역주권을 완전히 포기했다"며 "국민을 보호할 헌법상 책무를 포기한 이명박 대통령을 국가최고책임자로 인정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또 "이 대통령과 함께 국민을 무시하고 일방주의로 일관한 한나라당 역시 공당으로서 책임과 역할을 포기한 만큼 해체돼야 마땅하다"고 주장했다.

㈔한국농업경영인 제주특별자치도연합회도 26일 성명을 통해 "정부가 추가협상을 통해 이뤄내 성과라고 자랑하는 '30개월 이상 쇠고기의 수입금지'는 신성불가침한 국가의 검역주권을 미국 쇠고기 업자에게 양도한 것"이라며 "정부의 고시강행은 국민의 의사를 완전히 무시하고 국민과의 전쟁을 선포한 것과 같다'

민주노총 제주본부는 이날 오후 6시 30분 제주시청 어울림마당에서 '국민건강권 쟁취를 위한 총파업 출정식'을 통해 대정부 투쟁에 나서는 등 본격적인 실력행사에 나섰다.

이에 앞서 민주노동당 제주도당은 오후 5시30분 제주시 동문로터리 음악분수를 출발, 제주시청 어울림마당까지 삼보일배를 실시하며 정부의 관보 게재를 규탄했다.

촛불문화제의 불길은 이들과 '2MB'탄핵연대 등 관련 단체, 미 쇠고기 수입에 반대하는 도민들이 한 자리에 모여 각자의 촛불에 불을 당기는 것으로 거세졌다.

촛불의 힘은 한라산을 넘어 오후 8시 서귀포 1호광장에서도 빛을 발하는 등  이날 제주의 밤을 밝힌 촛불은 27일과 28일에도 계속 이어진다.

27일 오후 6시 30분부터 제주시청 어울림마당에서는 고시강행 이명박 정권 규탄 집중 선전전을 시작으로 촛불문화제가 이어지고, 28일 오후6시 고시강행 이명박 정권 규탄·사회 공공성 강화 투쟁 선포대회를 겸한 거리 시위가 제주시 관덕정에서 제주시청까지 진행된다. 거리시위는 또 오후 7시30분 촛불문화제로 전국적인 움직임과 함께 한다.

고 미 기자  popmee@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 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저 아이들 2008-06-27 20:54:52

    지 부모 뜻대로 크면 직업데모꾼으로 크거라. 글쎄 한국에서는 영웅? 칭호 받들지 모르지만 다른 나라 가면 몽둥이 찜질이나 받을것이다' 아이들보다 그 부모가 더 불쌍하다   삭제

    • 웃기는 놈들 2008-06-26 21:52:20

      MBC방송에 놀아나는 것들...쯔쯔쯔..PD 수첩에서 치매환자를 광우병 환자로....젖소를 광우병 소라 속여 방송한 것에 동조하여 국가 전복을 꿈꾸는 작자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