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핫뉴스 영리법인 병원
“여론조사 공정하게 추진”23일 영리병원 여론조사 실시 앞두고 김태환 제주도지사 기자회견 개최
김영헌 기자
입력 2008-07-23 (수) 11:05:27 | 승인 2008-07-23 (수) 11:05:27

23일 김태환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오는 24·25일 실시되는 내국인 영리법인 병원 도민여론조사를 앞두고 제주도청 기자실에 기자회견을 갖고 “여론조사의 시작과 끝 전 과정이 투명하고 공정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 지사는 “오는 24일과 25일 이틀간에 걸쳐 영리법인 병원의 설립에 관한 여론조사를 실시한다”며 “조사대상 인원은 1100명이며, 여론조사 기관인 리서치 앤 리서치가 성별·연령별·지역별로 구분해 질문지에 의한 전화면접조사를 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또 김 지사는 “영리병원을 둘러싼 지역사회의 관심이 매우 뜨겁다”며 “하지만 영리병원에 대해 더도 덜도 아니 있는 그대로의 내용을 알리는 도정의 기본적인 책무가 마치 잘못된 일처럼 호도 되는 것은 마음이 아프다”고 강조했다.

김 지사는 또 “영리병원에 대한 도정의 방침은 이미 3년전 특별자치도 출발 당시부터 확고했다”며 “다만 정부가 지역주민의 반대하면 실시하지 않겠다는 입장이기 때문에 도민들의 뜻을 확인하기 위해 실시하는 것”이라고 여론조사 실시 배경을 설명했다.

또 김 지사는 “영리법인 병원의 허용 문제는 단지 하나의 제도 성취 여부를 넘어 제주의 역량을 가늠하는 척도”라며 “도민들이 냉철하고 현명하게 판단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어 김 지사는 “이번 여론조사 결과가 부정적일 때는 영리병원 추진을 유보할 것”이라며 “하지만 도민들의 영리병원에 대한 분위기가 성숙하면 다시 재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 김 지사는 “여론조사 결과에 따라 영리병원 설립이 허용하는 내용을 포함해 3단계 재도개선안이 입법예고 되면 공청회나 주민설명회를 등을 통해 반대 의견을 포함해 도민들의 충분히 의견을 수렴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영헌 기자  cogito99@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