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핫뉴스 영리법인 병원
“영리병원 도입정책 폐기해야”영리병원 저지 제주대책위, 28일 영리병원 여론조사 결과 관련 기자회견 개최
김영헌 기자
입력 2008-07-28 (월) 13:55:06 | 승인 2008-07-28 (월) 13:55:06

의료민영화 및 국내영리병원 저지 제주대책위원회는 28일 제주도청 기자실에서 영리법인병원 허용 찬반 도민여론조사 결과 발표에 따른 기자회견을 갖고 “김태환 제주도지사는 이번 여론조사 결과 드러난 민의의 실체를 파악하고 영리병원 도입정책을 과감히 폐기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제주대책위는 “이번 여론조사 결과는 영리병원 허용이 결국 전국적 의료민영화의 물꼬를 트는 계기가 될 것이라는 도민사회의 우려감이 반영된 것”이라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김 지사는 영리법인 병원 도입 소신에는 변함이 없다고 밝힌 것은 매우 유감스런 일”이라고 지적했다.

또 제주대책위는 “이번 여론조사와 결과와 관련해 김 지사는 책임지는 모습을 보여야 한다”며 “무엇보다도 김 지사의 집착에서 비롯됐다는 점에서 스스로 도민 앞에 영리병원 문제를 둘러싼 그동안의 혼란과 갈등에 사과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제주대책위는 또 “앞으로 대책위는 그동안 영리병원 정책도입 문제와 무관하게 벌어진 예산낭비, 명예훼손 문건 배포 등에 대해서는 이번 기회에 철저히 규명하고 바로 잡는 일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또 제주대책위는 “제주도 당국은 지역경제활성화와 의료서비스 혁신의 대안은 공공의료기반 확충에 있음을 알고, 이에 적극 나서길 바란다”며 “앞으로 대책위는 영리병원 도입 저지 운동에 머물지 않고 제주의 공공의료 실현을 위한 노력에 더욱 나설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영헌 기자  cogito99@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평등 2008-07-28 17:22:48

    부자는 꼴 보기 싫으니 평등사회 이룩하여 같이 거지 같이 행복? 하게 사는 것을 원하나?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