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핫뉴스 사회/복지
제주공항 지키기 시민사회단체 뭉쳤다20개 시민사회단체 제주공항 매각 저지 대책위 출범
서명운동과 오는 11일·20일 결의대회 등 반대운동 전개
김용현 기자
입력 2008-09-10 (수) 17:08:45 | 승인 2008-09-10 (수) 17:08:45

제주지역 시민사회단체들이 제주국제공항 민영화를 저지하기 위해 힘을 뭉쳤다.

민주노총제주지역본부와 한국공항공사노조 제주지부, 제주YMCA 등 20개 시민사회단체는 '제주공항 매각저지 제주도민 대책위원회(이하 대책위)'를 구성하고 10일 제주공항 3층 대합실에서 출범 기자회견을 열었다.

대책위는 "정부는 공기업선진화 2차 계획안을 발표하면서 한국공항공사의 지방공항 1∼2곳을 민영화 한다고 발표했다"며 "특히 제주공항이 민영화되면 제주도민의 이동권 박탈이라는 심각한 문제를 야기한다"고 말했다.

또 "제주공항이 민영화되면 기업의 이윤추구 논리에 의해 이용료와 시설사용료 등이 인상돼  이는 도민에게 경제적인 부담과 관광객이 제주방문을 기피하는 요인으로 작용할 것"이라며 "또 공항 터미널이 수익시설로 채워져 이용객의 서비스면적이 축소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대책위는 "제주지역 연륙교통수단 중 항공이 90%를 차지하는 상황에서 사기업의 공항 독점에 따른 폐해가 극심하게 발생해도 이를 막을 방법이 없게 된다"며 "도내 시민사회단체들이 대책위를 결성, 제주공항 매각을 반드시 막겠다"고 피력했다.

대책위는 "정부는 제주공항 매각 시도를 즉각 중단하지 않으면 대책위와 도민들이 강력한 저항에 부딪히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대책위는 10일부터 24일까지 제주공항과 제주시·서귀포시 주요거리와 시장 등에서 제주공항 매각저지 당위성을 홍보하며, 국토해양부와 국회 홈페이지에 의견달기 등을 추진한다.

또 11일 오후 6시 제주공항 여객주차장과 20일 오후 4시 제주시청 인근에서 제주공항 매각저지 결의대회를 개최한다. 

김용현 기자  noltang@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