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핫뉴스 정치
해군기지 MOU 대정읍 반발 움직임지역·자생단체별 "졸속 협상" 비판여론 확산
김경필 기자
입력 2009-04-28 (화) 17:34:06 | 승인 2009-04-28 (화) 17:34:06

제주해군기지 건설을 위한 정부와 제주특별자치도간 기본협약(MOU) 체결과 관련, 대정읍 주민과 자생단체가 반발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기본협약서가 알뜨르 비행장 부지를 무상 이양이 아닌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수준에 그친 데 따른 것이다.

김태환 도지사는 지난해 10월 제주도의회 제254회 임시회 도정질문 답변을 통해 "알뜨르 비행장 문제의 명쾌한 해결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알뜨르 비행장 부지 무상 이양 가능성을 시사했다. 

김 지사는 지난 1월 도청 기자실에서 가진 기자간담회에서도 알뜨르 비행장 부지 이양과 관련, "원칙적으로 합의가 이뤄진 상태"라고 표명, 대정읍 주민들에게 기대감을 심어줬다.

그러나 지난 27일 해군기지 건설을 위한 기본협약서에는 알뜨르 비행장 부지를 제주도와 협의를 거쳐 사용할 수 있도록 한다고만 명시, 무상 이양에 대한 단서조항조차 포함되지 못했다.

때문에 대정읍 주민들 사이에서 해군기지 기본협약 체결과 관련, 비판의 목소리가 높아지는 등 반발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대정읍 상모1리 주민들은 "해군기지 MOU 체결에 따른 알뜨르 비행장 부지 무상 이양에 대한 기대감이 높았었다"며 "그러나 공군 남부탐색구조부대까지 내주면서도 얻어낸 것이 하나도 없는 졸속 협약"이라고 비판했다.

대정읍 한 자생단체 관계자도 "알뜨르 비행장 부지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한다는 것이 종전과 뭐가 다르냐"며 "주민들과 논의를 거쳐 일방적인 MOU 체결에 대응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문대림 도의원도 "알뜨르 비행장 문제를 놓고 대정읍 지역주민들의 불만이 점차 고조되고 있다"며 "일부 주민들은 도지사 퇴진까지 촉구하고 있는 실정"이라고 말했다. 

김경필 기자  kkp2032@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제주도민 2009-04-29 09:09:50

    제주도 국회의원, 제주도의원들은 뭐하고 계십니까? 삭발 투쟁이라도 해야 하는것 아닙니까
    지역구가 서귀포인 김재윤의원 동조 하시는것 입니까?   삭제

    • 선동가 2009-04-28 21:06:24

      제민이는 선동의 대가로군!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