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판결
저금통 훔친 30대 실형제주지법 징역 6월 선고
김경필 기자
입력 2010-03-12 (금) 12:51:31 | 승인 2010-03-12 (금) 12:51:31

제주지법 형사단독 이정엽 판사는 남의 집에 몰래 들어가 저금통을 훔친 혐의(야간주거침입절도)로 기소된 피고인 천모씨(30)에게 징역 6월을 선고했다.

천씨는 지난해 6월4일 오후 8시45분께 제주시 일도동 홍모씨의 집에 침입, 현금 1만3200원이 들어 있는 저금통을 훔친 혐의로 기소됐다.

이 판사는 “피고인이 동종범죄로 수회 처벌받은 전력이 있음에도 또다시 범행을 저지른 점 등에 비춰 실형선고가 불가피하다”며 “다만 피해자가 처벌을 원하지 않는 점 등을 참작해 형을 정한다”고 밝혔다.

김경필 기자  kkp2032@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