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아시안게임
[AG]'2관왕' 김학만, 사격 50m 소총복사 개인전 금
노컷뉴스
입력 2010-11-15 (월) 13:16:01 | 승인 2010-11-15 (월) 13:16:01

김학만(34 · 국군체육부대)이 사격에서 한국의 세번째 다관왕이 됐다.

테마가 있는 뉴스Why뉴스최승진 포인트 뉴스국토부 vs 경남도 '4대강' 놓고 정면충돌하나음악감독 '박칼린', <스타일 아이콘 어워즈>서 미니 뮤지컬 연출인간의 존재와 의미展…김학만은 15일 중국 광저우 아오티 사격장에서 진행된 2010 광저우 아시안게임 남자 사격 50m 소총복사 개인전 결승에서 103.3점을 쏴 예선의 595점과의 합계 698.3점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학만은 이에 앞서 열린 단체전에서 김종현, 한진섭과 힘을 합해 금메달을 목에 건바 있어 2관왕이 됐다. 한국 사격은 이번 대회에서 이대명(3관왕), 김윤미(2관왕)에 이어 김학만까지 3번째 다관왕을 배출했다. <노컷뉴스>

노컷뉴스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