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아시안게임
[AG]사격, 여자 더블트랩 단체전 은메달
노컷뉴스
입력 2010-11-21 (일) 17:52:58 | 승인 2010-11-21 (일) 17:52:58

클레이 사격 대표팀이 은메달 1개를 추가했다.

이보나(29 · 우리은행)와 김미진, 강지은(이상 20 · KT)이 한 조를 이룬 한국은 21일 중국 광저우 샷건센터에서 열린 2010 광저우아시안게임 여자 사격 더블트랩 본선에서 282점을 쏴 중국(315점)에 이어 은메달을 획득했다.

1시리즈에서 99점을 쏴 중국(104점)에 5점 뒤졌던 한국은 2시리즈 88점, 3시리즈 95점으로 부진, 격차가 더욱 벌어졌다. 김미진이 가장 높은 95점을 쐈고 이보나가 94점, 강지은이 93점을 보탰다.

본선 점수로 순위를 가린 개인전에서도 메달 획득에 실패했다. 김미진이 5위에 오른 가운데 이보나가 6위, 강지은이 7위를 기록했다. 개인전 메달 획득에는 실패했지만 이보나와 강지은은 트랩 단체전 동메달에 이어 두 번째 메달을 목에 걸었다.

남자 더블트랩 단체전에서는 정윤균(44)과 박준영(21 · 이상 상무), 천홍재(21 · 한체대)가 호흡을 맞췄지만 387점으로 7위에 그쳤다. 개인전에서도 세 선수 모두 10위권 밖으로 밀려났다.   <노컷뉴스>

노컷뉴스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