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월드컵
FIFA 사무총장 "카타르 월드컵, 겨울 개최도 가능"
노컷뉴스
입력 2010-12-17 (금) 10:06:12 | 승인 2010-12-17 (금) 10:06:12

"월드컵이 1월에 열린다?"

이래저래 말이 많다. 카타르가 유치에 성공한 2022년 월드컵을 두고 인접국 공동개최에 이어 이번에는 기존 6~7월이 아닌 1월 개최에 대한 얘기도 나왔다.

국제축구연맹(FIFA) 클럽월드컵 참관을 위해 아랍에미리트연합(UAE)에 머물고 있는 제롬 발케 FIFA 사무총장은 17일(한국시간) AP통신 등 외신들과 인터뷰에서 "겨울에 월드컵을 여는 것도 가능한 일이다. 물론 일정을 바꾸려면 먼저 풀어야 할 숙제도 있다"면서 "6~7월에 열리는 월드컵 일정을 변경하면 앞으로 더 많은 나라가 월드컵 개최를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의견을 제시했다.

발케 사무총장이 이러한 의견을 제시한 것은 바로 카타르의 6~7월 기온이 무려 50도까지 올라가기 때문이다. 냉방 시설을 가동해 경기장 기온을 27도까지 낮추겠다는 공약을 내세워 2022년 월드컵 개최권을 따냈지만 여기저기서 '무리'라는 말들이 나왔다.

물론 일정 변경이 쉬운 일은 아니다. 겨울에 월드컵이 치러질 경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를 비롯해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등 세계 최고의 유럽 리그들을 모두 중단해야 한다. 발케 사무총장도 "각국의 리그 일정을 변경해야 하기 때문에 쉬운 일은 아니다. 특히 겨울에 리그가 열리는 유럽에 어려움이 있다"고 말했다.

발케 사무총장은 최근 블래터 FIFA 회장이 언급했던 인접국 공동개최에 대해서도 입을 열었다. 발케 사무총장은 "카타르가 공식적으로 요청하지 않았지만 만약 공동개최를 원한다면 집행위원회에서 논의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노컷뉴스>

노컷뉴스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