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문화생활 문화재
도지정 무형문화재 전수장학생 추가 인정
고 미 기자
입력 2010-12-19 (일) 18:30:58 | 승인 2010-12-19 (일) 18:30:58

제주도지정무형문화재 제9호 방앗돌굴리는노래와 제17호 진사대소리 전수장학생이 추가 인정됐다.

제주도는 최근 진행된 도문화재위원회 무형분과를 통해 구복희씨(54 안덕면 덕수리)와 김명순씨(59 애월읍 납읍리)를 각각 방앗돌굴리는노래와 진사대소리 전수장학생으로 인정했다.

이번 전수생 추가 인정은 지난 6월 실태조사와 11월 문화재위원회 무형분과 검토 사항으로 무형문화재 전승체계 강화를 위한 조치다.

전수장학생 인정심의는 문화재보호조례 27조에 따른 것으로 전수생의 전수 경력과 가사의 구연 기량, 전승 의지 등을 기준으로 했다.

고 미 기자  popmee@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 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