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경제 유통
SSM 갈등 2년 연속 유통가 최대 뉴스대한상의, 올해 유통 10대 뉴스 조사…스마트폰 시대 2위
김석주 기자
입력 2010-12-20 (월) 15:16:23 | 승인 2010-12-20 (월) 15:16:23

‘SSM 갈등’이 작년에 이어 올해도 유통업계 최대 뉴스로 선정됐다.

대한상공회의소가 최근 유통업계 CEO, 학계·연구소 등 유통전문가 100명을 대상으로 ‘2010년 유통업계 10대 뉴스’를 조사(복수응답)한 결과, 10명중 9명(88.0%)이 ‘SSM(Super SuperMarket:기업형슈퍼마켓) 갈등’을 가장 큰 뉴스로 꼽았다.

대한상의는 “기업형 슈퍼마켓(SSM)이 상권을 확대하는 과정에서 지역 중소상인들과 마찰을 빚었고 일부 기업이 사업조정으로 개점이 미뤄지자 가맹점식으로 점포를 내면서 SSM을 둘러싼 논쟁이 극에 달해 유통업계의 핫 이슈가 됐다”고 밝혔다.

2위는 쇼핑도 스마트폰시대(57.8%), 3위 배추값 폭등(37.3%), 4위 온라인쇼핑 성장 쑥쑥(37.3%), 5위는 대형마트의 온라인몰 사랑(30.1%)을 선정했다.

복합쇼핑몰시대 활짝(25.3%)이 6위, 대형마트 10원 전쟁(24.1%)이 7위, 불붙은 유통가 패권경쟁(22.9%)이 8위, 유통기업 해외로 해외로(21.7%)가 9위, 해외관광객 큰손(21.7%)이 10번째 뉴스로 꼽혔다.

김승식 대한상의 유통물류진흥원장은 “내년에는 국내외 경제의 상승세가 둔화될 것으로 예상돼 제한된 소비시장을 차지하기 위한 유통기업간 경쟁이 더욱 치열해질 것”이라며 “소비자가 찾는 좋은 상품을 개발해 내수시장도 확대하고 소비자 삶의 질을 높이는 선진형 유통산업으로의 발전이 필요한 때”라고 강조했다.

김석주 기자  sjview68@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석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