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장애인/복지
취약 계층 집 고치기 사업 완료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JDC 도내 16가구 수리·교체 작업
김동은 기자
입력 2011-02-09 (수) 15:39:19 | 승인 2011-02-09 (수) 15:39:19

   
 
   
 
도내 취약계층을 위한 사랑의 집 고치기 사업이 완료됐다.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지난 연말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하 JDC)가 기탁한 성금 4000만원으로 지난해 12월부터 지난달까지 'JDC 사랑의 집 사업'을 실시했다.

이번 사업은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JDC가 업무협약을 체결, 도내 소외계층의 열악한 주거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사업을 통해 도내 혼자사는 노인, 조손가정, 장애인, 다문화가정 등 소외계층 16가구에 보일러, 단열창호, 전기판넬 등의 수리 및 교체 작업이 이뤄졌다.

변정일 JDC 이사장은 "어려운 이웃과 함께하고 지역사회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나눔활동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김동은 기자  kdeun2000@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