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제민기
"화려하지 않지만 맡은 책임 다해"관공서부 MVP 서귀포시청 김대환
강승남 기자
입력 2011-03-27 (일) 16:28:50 | 승인 2011-03-27 (일) 16:28:50
   
 
   
 
"화려하지는 않지만 묵묵히 맡은 책임을 다한 결과가 큰 상으로 이어진 것 같습니다"

제민기 배구대회의 절대 강자로 군림하고 있는 서귀포시청의 수비수로 이번 대회에서 관공서부 MVP를 차지한 김대환씨(36)는 이같이 수상소감을 밝혔다.

이번 대회에서 주로 수비수로 나서면 팀의 리시브를 책임진 김대환씨는 배구는 팀워크가 중요하다고 강조한다.

김씨는 "우리 팀은 좌우 공격수가 막강하고, 볼을 올려주는 세터와 중앙블로킹도 안정적이다"라며 "결국 리시브만 잘되면 도내 어느 팀과 맞붙어도 이길 자신이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제민기 9연패라는 금자탑을 쌓아올린 팀의 일원답게 자신감도 넘쳤다.

그는 "이번 대회에서 경기가 잘 안 풀릴 때도 지겠다는 생각이 들지 않았을 정도로 팀에 대한 믿음과 자신감이 있다"면서 "제민기에 출전하는 타 관공서부도 선수를 보강, 제대로 한번 붙어보고 싶다"고 말했다.   /강승남 기자 ksn@jemin.com

강승남 기자  stipool@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승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