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해군기지
"서귀포시장은 강정마을 농로 용도폐기 거부하라"민주당·민주노동당 등 야5당 성명 통해 주장
고혜아 기자
입력 2011-07-17 (일) 18:40:50 | 승인 2011-07-17 (일) 18:40:50
민주당·민주노동당·창조한국당·진보신당·국민참여당 제주도당은 17일 성명을 통해 "고창후 서귀포 시장은 강정마을 농로 용도 폐기 거부하라"고 촉구했다.

야5당은 이날 성명을 내고 "해군기지 공사를 위해 강정마을 국유지 농로의 용도페기를 권고한 국토해양부의 압박에 대해 고창후 서귀포시장은 강정마을 주민과 서귀포시민을 위해 당당하게 거부할 것을 요청한다"고 말했다.

이어 "중앙정부가 요구한 시한을 넘기면서 신중하게 고민하고 있는 고창후 서귀포시장의 자세를 평가하면서 현재 시점에서도 마을주민들이 유용하게 사용하고있는 농로를 폐기하라는 중앙정부의 요구에 대해 거부의 명확한 입장을 취해줄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야5당은 "국토해양부와 농림부 등 관계부처는 제주지역사회 최대현안으로 떠올라 있는 제주해군기지 건설과 관련한 국방부와 해군의 압박에 굴복하여 서귀포시에 대한 농로 폐기 권고를 넘어서서 향후 직권에 의한 농로 폐기 등으로 부당하게 개입하려는 시도를 즉각 중단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고혜아 기자 kha49@jemin.com

고혜아 기자  kha49@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