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바둑
국제 신예 바둑 대항전21~26일 제주 퍼시픽호텔서
강승남 기자
입력 2011-11-17 (목) 10:42:19 | 승인 2011-11-17 (목) 10:42:19

2011 KCTV배 국제신예 바둑 대항전이 오는 21일부터 26일까지 엿새간 제주퍼시픽호텔에서 열린다.

경기는 각국별로 바둑기사 8명이 출전해 풀리그전으로 진행된다.

한국에서는 국내랭킹 2위인 9단의 박정환을 필두로 4단의 강유택·이태현, 3단의 김정현 등이 출전해 지난 대회에 이어 2연패를 노리고 있다.

또 전통의 강호 중국은 국내 랭킹 7위의 6단 이철을 비롯한 국내 여성 랭킹 1위인 2단의 단혁 등이 출사표를 내 2년만에 우승을 벼르고 있다.

일본에서도 7단 무라가와와 여성 랭킹 1위인 5단의 쉐이민이, 대만에서는 7단의 소정호.박서양 등이 출전해 만만치 않은 실력을 뽐내게 된다.

올해로 15회째를 맞고 있는 국제신예바둑대항전은 지난 1997년에 처음 시작돼 4개국을 순회하며 열리고 있으며 제주에서 열리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강승남 기자  stipool@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승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