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생활체육
한라클럽 전국 게이트볼 최강등극2011 클럽대항전 우승...26~27일 충남 예산서
강승남 기자
입력 2011-11-28 (월) 16:00:23 | 승인 2011-11-28 (월) 16:00:23

한라클럽(회장 권석근)이 전국 게이트볼 최강팀으로 올라섰다.

국민생활체육제주특별자치도게이트볼연합회(회장 이윤식)에 따르면 한라클럽은 26~27일 충남 예산에서 열린 2011 게이트볼 전국클럽대항전(왕중왕전)에서 우승을 차지, 제주의 실버파워를 과시했다.

권석근 회장과 이윤식·원승희·송일문·이동호·김경탁·한이용씨가 팀을 이룬 한라클럽은 이번 대회 준결승전에서 인천 동교팀을 12대 10으로 누르고 결승에 진출했다.

경기 성남시팀과 격돌한 결승전에서는 치열한 접전 끝에 14대14로 동점을 이뤘지만, 내용승으로 우승기를 품었다.  강승남 기자 ksn@jemin.com

 

강승남 기자  stipool@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승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