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테니스/배드민턴
제주 셔틀콕 자매 '거침없는 스매싱'김지원 독일오픈 주니어대회·김민정 최고 권위 전영오픈 '동'
강승남 기자
입력 2012-03-12 (월) 17:46:04 | 승인 2012-03-12 (월) 17:46:04

   
 
  ▲ 김지원 선수  
 
   
 
  ▲ 김민정 선수  
 
제주 셔틀콕 자매가 독일과 영국에서 '거침없는' 스매싱을 날렸다.

제주 배드민턴의 기대주 김지원(제주여고 2년)이 지난 8~11일 독일 베를린 스포트아레나 스포트 포럼에서 열린 2012 독일오픈 주니어배드민턴선수권대회 혼합복식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특히 김지원은 지난해 1월 왼쪽 무릎 부상으로 코트를 잠시 떠난 후 1년여의 재활 끝에 얻어낸 값진 성과를 얻어내며 복귀신고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김지원-배권영(전남기술과학고) 조는 16강전에서 영국 팀을 세트스코어 2-0, 8강전에서 네덜란드 팀은 2-1로 각각 누르고 준결승전에 진출했지만 리천헤이-청야니 조(홍콩)에 0-2(12-21, 14-21)로 패하며 3위에 만족해야 했다.

김지원은 복귀전에서 예전 경기력을 보여줌에 따라 오는 10월 대구에서 열리는 제92회 전국체육대회 메달 획득 전망을 밝혔다.

반면 여자단식에 출전한 한소연(제주여고 2년)은 8강전에서 알카라 말빈메 앤 베니스(필리핀)에 1-2(21-18, 12-21, 19-21)로 역전패, 4강 진출에 실패했다.

김지원·한소연 등 한국 주니어 대표팀은 15~18일 헝가리 펙스 배드민턴센터에서 열리는 2012 헝가리오픈주니어배드민턴선수권대회에 참가한다.

이와 함께 2012 런던올림픽 메달을 노리고 있는 김민정(전북은행·제주중앙여고 졸업)-하정은(대교눈높이) 조는 6~11일 영국 버밍엄 국립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세계 최고 권위의 2012 전영오픈 배드민턴 슈퍼시리즈 프리미어 대회 여자복식 동메달을 획득했다.

세계랭킹 3위 김민정-하정은 조는 대회 준결승전에 세계랭킹 2위 중국의 톈진-자오윈레이 조에 0-2(19-21, 19-21)로 아쉽게 패했다.

강승남 기자  stipool@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승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