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종합
지방세 수입 감소, 내년 사업 '어떡해'
제민일보
입력 2000-12-28 (목) 01:40:02 | 승인 2000-12-28 (목) 01:40:02 | 최종수정 (목)
 경기침체에 따른 지방세입 감소로 2001년 제주도 계획사업의 원활한 추진이 힘들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지난 제주도의회 169회 정례회에서 2001년 제주도 일반 및 특별회계 세입·세출안 심사 당시 거론됐던 지방세 세입 과다계상 문제가 현실로 나타나고 있기 때문이다.

 최근 도의회에서 확정된 내년 예산에 따르면 도는 내년 세입 6568억6350억원 가운데 29.5%인 1741억8700만원을 지방세로 잡고 있다.

 이는 올해 당초예산시 계상됐던 지방세 세입보다 20.7% 증가한 액수다.

 그러나 9월이후 경기가 침체되기 시작하며 지방세 수입이 급감, 올해보다 대폭 늘려 잡은 내년 지방세 목표달성에 빨간불이 켜지고 있다.

 올들어 지난 8월까지 지방세 수입은 786억700만원으로 지난해 동기 대비 19.5%의 증가율을 보였으나 9월이후 10·11월 석달간은 227억5200만원에 불과, 지난해 같은기간 256억원보다 오히려 11.1% 감소했다.

 월평균 지방세 수입도 1~8월은 98억2600만원에 달했으나 이후 석달간은 75억8400만원으로 22.8% 떨어졌다.

 지방세의 감소는 민간소비 위축과 금융권 구조조정 등으로 유동성이 부족, 도내 토지 및 건물 거래가 20%이상 줄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되고 있다.

 이에따라 경기침체가 장기화되며 내년 지방세 증가율이 도의 예상보다 10%만 밑돌아도 170억원의 세입이 감소, 원활한 현안사업 추진에 걸림돌로 작용할 전망이다.<김철웅 기자>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게임 2007-06-30 03:06:27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