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해군기지
“해군의 비협조 책임져야 할 것”도, 25일 해군의 공사 실시 관련 유감 입장 발표
김영헌 기자
입력 2012-03-25 (일) 17:22:22 | 승인 2012-03-25 (일) 17:22:22

 제주특별자치도는 25일 해군이 지난 24일 민군복합형관광미항(제주해군기지) 공유수면매립공사 구역내에서 공사를 실시한 것과 관련 유감의 뜻을 밝혔다.

도는 이날 발표한 ‘해군의 공사 실시에 따른 제주특별자치도 입장’이라는 보도자료를 통해 “지난 23일 국무총리실과 제주도는 15만t급 크루즈선 입·출항 가능성에 대한 2차 시뮬레이션 결과 검증회의를 개최키로 하고, 이를 공식 발표했다”며 “이에 따라 도는 공사와 관련해 해군의 적극적인 협력을 기대했고, 언론을 통해 그 뜻을 분명히 전달했을 뿐만 아니라 이러한 제주도의 뜻은 정부에도 전달했다”고 밝혔다.

도는 이어 “하지만 지난 24일 오후 3시50분부터 해군은 민군복합형관광미항 사업과 관련한 공유수면매립공사 구역내에서 공사를 실시했다”며 “이번 국무총리실과 제주도간 합의한 시뮬레이션 결과 검증회의는 4월6일까지라는 일정한 기간을 정해 놓고 진행하는 것으로, 짧은기간마저도 해군이 협력을 해주지 않은데 따른 책임은 해군이 져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영헌 기자  cogito99@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