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종합
가을감자 작황부진
제민일보
입력 2000-12-28 (목) 01:40:12 | 승인 2000-12-28 (목) 01:40:12 | 최종수정 (목)
◀ 올해산 가을감자가 태풍의 영향으로 무름병과 더뎅이병의 피해를 받아 생산량이 절반수준으로 크게 줄었다.<제민일보 자료사진>

 가을감자 작황이 부진하다.태풍 사오마이·프라피룬의 영향으로 무름병이 확산돼 큰 피해를 입은데다 최근에는 더뎅이병까지 겹쳐 생산량이 평년의 절반수준으로 격감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밭떼기 거래도 평당 6500∼7000원수준으로 작년 이맘때보다 1000원이 낮은 것으로 파악됐다.

 북제주군에 따르면 올해 관내 가을감자 재배면적은 1017ha에 이르고 있다.

 그러나 이가운데 51.0%수준인 519ha가 염분기 강한 해풍과 습해로 줄기가 꺾이고 무름병이 확산되는 피해를 입은 것으로 나타났다.

 구좌농협 관계자는 “평년에는 1000평을 작업하면 350상자가 나왔으나 올해에는 포장상태가 좋다하더라도 250상자가 겨우 나오는 실정”이라고 말했다.

 여기에다 감자표면에 검은딱지가 생기는 더뎅이병도 확산되는 추세.작년에는 10%미만이던 것이 올해에는 30% 가까이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장기적인 소비부진까지 겹쳐 재배농가들은 출하시기를 늦추고 있는 실정이다. 
 
 북군 양부홍 유통계장은 “무름병 피해가 큰데다 생육상태가 나빠 생산량이 크게 줄어들 전망”이라면서 “그러나 제주산 가을재배 감자는 강원산 저장감자가 소진되는 2월 중순부터 4월초순 사이에 집중 출하되기 때문에 가격은 좀더 지켜봐야 할 것”이라고 주문했다.<좌승훈 기자>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게임 2007-06-30 03:06:19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