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4·3 4·3 일반기사
“4·3의 진실, 평화의 나래를 펼쳐라”제64주년 4·3희생자위령제 3일 오전 11시 봉행
김영헌 기자
입력 2012-04-02 (월) 11:14:18 | 승인 2012-04-02 (월) 11:14:18

 제64주년 제주4·3희생자위령제가 ‘퍼져라 4·3의 진실, 펼쳐라 평화의 나래’라는 주제로 3일 오전 11시부터 제주시 봉개동 제주4·3평화공원에서 봉행된다.

이번 4·3위령제에는 김황식 국무총리가 중앙정부 대표로 참석하는 것을 비롯해 한명숙 민주통합당 대표, 이정희 통합진보당 대표, 새누리당 김형오 전 국회의장 등 각계 인사와 국내·외 4·3 유족 및 도민 등이 참석해 4·3영령들을 추모할 예정이다.

이날 위령제는 도내·외 인사들로 구성된 위령제 봉행위원회(위원장 우근민 제주도지사)가 주최하고, 봉행집행위원회(위원장 김영훈 제주4·3평화재단 이사장)이 주관한다.

이날 오전 11시부터 봉행되는 위령제는 헌화 및 분향에 이어 김영훈 봉행집행위원장의 고유문, 우근민 제주도지사의 주제사, 오충진 제주도의회 의장의 추모사, 김황식 국무총리의 추도사, 추모시 낭송, 홍성수 제주 4·3희생자유족회장의 인사말, 헌화·분향 및 폐제 등 순으로 진행된다.

또 이날 위령제에서는 해군제주방어사령부의 군악대와 제주·서귀포합창단·서귀포 관악단 등으로 구성된 140명 규모의 합동연주반이 엄숙하고 경건한 위령제 분위기를 이끌 예정이다.

이날 위령제 봉행에 앞서 오전 10시분부터 한국민족예술인총연합 제주도지회 주관으로 ‘혼백맞이 길닦음’이라는 주제로 식전문화행사 등이 위령제단 일대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또 위령제에 이어 제주국악협회의 주관으로 ‘넋두리’라는 주제로 국악추모공연이 평화공원 야외무대에서 진행되는 것을 비롯해 평화공원 실내·외에서는 4·3을 주제로 한 시화전·사진전·그림전, 서예가 현병찬 선생의 4·3유족 가훈 써주기 행사 등이 부대행사로 마련된다.

봉행위원회는 “4월3일 오전 11시 1분 동안 전 도민들이 추모 묵념에 동참해 주길 바란다”며 “또한 4월3일 오전 8시30분부터 매 20분 간격으로 제주종합경기장을 출발해 인제사거리, 사라봉사거리 등을 경유해 4·3평화공원을 운행하는 임시셔틀버스를 운행할 예정으로, 행사장 혼잡을 피하기 위해 대중교통을 이용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영헌 기자  cogito99@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