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19대 총선(2012)
문대림 후보 "특별법 개정 등 4·3문제 해결"
윤주형 기자
입력 2012-04-03 (화) 16:41:20 | 승인 2012-04-03 (화) 16:41:20

무소속 문대림 후보는 3일 4·3 평화공원에서 열린 제64주년 제주 4·3 희생자 위령제에 참석했고, 이외의 이날 모든 선거 일정은 4·3 희생자를 추모하기 위해 중단했다.

문 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제주4·3 64주기를 맞아 4·3 영령들의 명복을 빈다"며 "제주는 질곡의 시기였던 4·3의 아픈 역사를 딛고 평화와 인권의 섬으로 거듭나야 한다"고 전했다.

또 문 후보는 "김대중 정부의 4·3특별법 제정 및 진상조사보고서 채택, 노무현 대통령의 제주도민에 대한 공식 사과 등을 통해 4·3문제는 진전됐다"며 "하지만 이명박 정부의 4·3 문제 홀대 등 아직 해결해야 할 과제가 많은 만큼 특별법 개정, 국가 차원의 배상근거 마련, 추가 진상조사 작업, 국가 추념일 지정 등 4·3문제를 해결하겠다"고 덧붙였다.
 

윤주형 기자  21jemin@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주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