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환경
“구럼비로 착한 여행을 떠나요”환경운동연합 6일 도청앞서 기자회견 제안
김용현 기자
입력 2012-04-06 (금) 11:49:03 | 승인 2012-04-06 (금) 11:49:03

   
 
  ▲ 환경운동연합은 6일 제주도청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서귀포 강정마을 구럼비로 착한여행을 통해 투쟁하자고 제안했다. 김용현 기자  
 
환경운동연합(대표 이시재, 지영선, 장재연)은 6일 제주도청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강정마을 구럼비와 가로림만으로 착한여행을 떠나자고 제안을 했다.

환경연은 “회원과 시민과 함께하는 평화의 섬 제주 강정마을을 방문하는 구가여행사 캠페인을 진행한다”며 “구가여행사는 구럼비를 사랑하는 착한여행사의 줄임말로 대규모 토건사업으로 생태계와 주민이 고통받는 지역을 시민과 회원에게 알리고 직접 방문할 수 있도록 기획 운영하는 캠페인이다”고 말했다.

또 “구럼비는 그 자체만으로도 충분히 지켜야할 가치가 있다”며 “생명의 숨결을 보고 느끼는 시민들이 더 늘어날 때 구럼비은 살아있는 시민운동 승리의 역사로 기록될 것이다”고 강조했다.

김용현 기자  noltang@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환경운동연합은 6일 제주도청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서귀포 강정마을 구럼비로 착한여행을 통해 투쟁하자고 제안했다. 김용현 기자

환경운동연합은 6일 제주도청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서귀포 강정마을 구럼비로 착한여행을 통해 투쟁하자고 제안했다. 김용현 기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