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해군기지
민군복합항 공사중지 명령 내려야군사기지저지 범대위등 3일 우 지사에 촉구
이창민 기자
입력 2012-05-03 (목) 17:22:36 | 승인 2012-05-03 (목) 17:23:24

도내 시민사회단체가 3일 민군복합형 관광미항(해군기지)의 공사 중단을 촉구했다.

제주군사기지저지와 평화의 섬 실현을 위한 범도민대책위원회는 이날 성명을 내고 "조만간 해군기지 사업에 대한 우근민 지사의 공사중지 명령 여부가 내려질 전망"이라며 "우근민 도정이 정부와 해군의 일방적 주장을 수용하고 적당한 선에서 타협해 최근 논란을 마무리하는 결과를 경계한다"고 말했다.

또 "이런 상황이 현실화된다면 강정주민과 대다수 도민의 뜻을 외면한 것으로 우근민 도정은 도민의 커다란 저항에 직면할 것"이라며 "우근민 도정이 도민의 여론을 겸허히 받아들여 해군기지 사업에 대한 즉각적인 공사중지 행정명령을 내릴 것을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강정 주민들의 상처를 보듬고 제주사회의 해묵은 갈등을 해소하기 위한 첫 걸음이 공사중지 명령"이라고 재차 강조했다.

제주해군기지 공사 중단 및 평화적 해결을 위한 읍면동 대책위원회도 이날 제주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새누리당과 박근혜 위원장은 4·11총선에서 나타난 제주도민의 뜻을 받아들여 공사 중단이라는 도민의 명령을 들어야 한다"며 "민주통합당은 도지사 면담을 통해 해군기지 공사중단이라는 도민의 명령을 관철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우근민 지사는 도민을 무시하고 불법공사를 강행하고 있는 해군에 대해 공사중지 처분 또는 매립면허 취소 처분을 내려야 한다"고 강조했다.<이창민 기자>

이창민 기자  lcm9806@para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