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경제 IT(정보통신)
특별재난지역 통신요금 감면 시행제주전파관리소, 휴대전화 요금 등 8월분 감액…다음달 4일부터 접수
김영헌 기자
입력 2012-09-20 (목) 18:08:38 | 승인 2012-09-20 (목) 18:13:28

 제주전파관리소(소장 최현호)는 태풍 ‘덴빈’과 ‘볼라벤’으로 극심한 피해를 입은 제주특별자치도 등 전국 30개 지역에 대해 통신요금 감면을 시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요금감면 신청은 오는 10월4일부터 25일까지 해당지역 읍·면·동사무소에서 발급하는 피해사실 확인서를 발급받아 각 통신사업자 지점 및 대리점에 본인 신분증과 함께 제출하면 가능하다.

이번 요금감면은 특별재난지역의 SKT·LGU+ 이동전화서비스 이용자, KT 이동전화 및 유선(집전화·인터넷전화, 인터넷·IPTV)서비스 이용자를 대상으로 이뤄지며, 지난 8월분 통신요금을 11월 요금 청구시 감액한다.

이동전화서비스에 대해서는 개인인 경우 1인당 5회선까지, 법인은 법인당 10회선까지 통신요금 감면(회선당 최대 5만원)을 받을 수 있고, 유선서비스에 대해서는 개인 또는 개인사업자에 한해 가입자당 1회선까지 통신요금 감면(최대 3만원)을 받을 수 있다.

김영헌 기자  cogito99@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