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기상/기후/날씨
다음달부터 추운 날 많겠다제주지방기상청 3개월 기상전망 발표
윤주형 기자
입력 2012-10-23 (화) 15:41:12 | 승인 2012-10-23 (화) 15:43:03 | 최종수정 2012-10-23 (화) 15:42:25

다음달 초순 제주지역은 이동성 고기압과 대륙고기압의 영향으로 기온 변동폭이 크고, 중순 이후부터 추운 날이 많아질 것으로 보인다.

제주지방기상청은 11월부터 내년 1월까지 제주지역 기상전망을 23일 발표했다.

제주기상청에 따르면 다음달과 12월 기온은 각각 평년 13~14도, 8~9도와 비슷하겠지만, 내년 1월은 평년 6~7도보다 낮을 것으로 전망된다.
 
다음달 상순에는 이동성 고기압과 기압골의 영향으로 날씨 변화가 잦고, 강수량은 평년(22~28㎜)보다 많겠다.
 
이어 다음달 중순 기온도 상순과 마찬가지로 평년과 비슷하겠지만, 강수량은 평년(17~19㎜)보다 적겠다.
 
하순에는 대륙고기압 확장으로 추운 날이 많겠고, 지형적인 영향으로 산간지역에 눈이 올 가능성이 높다.
 
12월은 '북고남저'형 기압배치가 형성돼 산간지역을 중심으로 비 또는 눈이 오는 날이 있겠지만, 강수량은 평년과 비슷하겠다.
 
내년 1월은 차고 건조한 대륙고기압의 영향을 주로 받아 춥겠고, 산간지역에는 많은 눈이 내리는 곳도 있겠다. 

윤주형 기자  21jemin@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주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