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핫뉴스 종합
"언어·수리 쉽고 외국어 어렵게"한국교육과정평가원 8일 브리핑서 발표
70% 이상의 문항 EBS와 연계해 출제
변지철 기자
입력 2012-11-08 (목) 11:48:18 | 승인 2012-11-08 (목) 11:50:18 | 최종수정 2012-11-08 (목) 14:45:37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2013학년도대학수학능력시험의 난이도와 관련, 수능 난이도의 일관성을 유지하고 예측 가능성을 제고하기 위해 영역별 만점자 비율이 1% 수준이 되도록 출제했다고 8일 밝혔다.

수능출제위원장인 권오량 서울대학교 영어교육학과 교수는 공개 브리핑을 통해 “학교수업에 충실한 수험생이면 충분히 해결할 수 있는 핵심적이고 기본적인 내용을 출제했으며 편중되거나 지엽적인 내용의 출제를 지양하고 시험내용의 균형을 유지함으로써 고등학교 교육의 정상화에 도움이 되도록 했다”고 말했다.

각 영역별 난이도에 대해 “언어영역인 경우 지난해 수능 보다는 쉽고, 9월 모의평가보다는 조금 어렵게 출제했으며 수리영역은 지난해 수능과 9월 모의평가보다는 조금 쉽게 출제했다”고 말했다. 이어 “외국어 영역인 경우 지난해 수능보다는 조금 어렵고 9월 모의평가보다 조금 쉽게 출제하도록 노력했다”고 밝혔다.

또한 사교육비를 경감시키고 정부시책에 부응하기 위해 70%이상의 문항을 EBS 교제 및 강의와 연계해 출제했다고 덧붙였다.

 

변지철 기자  jichul2@hotmail.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