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18대 대선(2012)
택시업계 노사 박근혜 후보 지지선언임태희 중앙선대위 공동의장 19일 제주방문
박미라 기자
입력 2012-11-19 (월) 12:01:31 | 승인 2012-11-19 (월) 12:05:29 | 최종수정 2012-11-21 (월) 17:45:55

제주특별자치도 택시운송사업조합(이사장 강성지)과 전국택시산업노동조합 제주지역본부(의장 김재필)가 새누리당 박근혜 대선후보에 대한 지지를 선언했다. 노조의 지지선언은 제주항운노조에 이어 두 번째다.

임태희 새누리당 중앙선대위 공동의장은 19일 제주를 방문, 새누리당 제주선대위 사무실에서 택시업계 노사와 간담회를 갖고  “박근혜 후보는 택시업계의 어려움을 감안, ‘행복택시를 위한 종합대책’을 발표했다”며 “택시감차를 위해 정부차원에서 적극 예산을 지원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임 의장은 아울러 △비과세 연장 등 세제지원 확대 △LPG 가격 안정 △감차보상금 지원 △CNG 및 경유 허용 등 연료 다변화 등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김재필 택시노조 제주본부 의장은 “과거 선거철만 되면 좋은 공약이 많이 발표되지만 그런 약속 대부분이 실제 집권하면 거의 지켜지지 않았던 게 현실”이라며 “어떤 일이 있어도 공약을 꼭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임태희 의장은 이날 오후 한림읍 상대리 소재 사회복지법인 마로원을 방문, 사회적기업협의회와 간담회를 갖는다. 

박미라 기자  sophia33@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