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18대 대선(2012)
박근혜 “현명한 국민 새시대 열어달라”
문재인 “국민의 힘으로 세상 바꿔달라”
19일 문·박 각각 투표 마쳐
강승남 기자
입력 2012-12-19 (수) 10:19:00 | 승인 2012-12-19 (수) 10:23:59

제18대 대통령선거가 19일 오전 6시부터 실시되고 있는 가운데 새누리당 박근혜 후보와 민주통합당 문재인 후보도 각각 투표를 마쳤다.

새누리당 박근혜 후보는 이날 오전 8시 서울 강남구 삼성동 자택 인근 언주중학교에 마련된 투표소에서 투표를 마친 후 “현명하신 국민들께서 대한민국의 새로운 시대를 열어 줄 것이라고 믿는다”며 “날씨는 춥지만 꼭 투표에 참여하셔서 국민 여러분이 기다리시던 새로운 시대를 열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민주통합당 문재인 후보도 이날 오전 7시 자신의 지역구이 부상 사상구 엄궁동 제7투표소에서 투표를 마친 후 “우리 국민이 세상을 바꾸고 정치권력 위에 설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 투표”라며 “새정치도 경제민주화도, 복지국가도, 남북평화도 투표를 통해서만 이룰 수 있다”고 말했다.

 

강승남 기자  stipool@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승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