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18대 대선(2012)
"민생대통령이 돼서 국민 행복시대를 열 것"박근혜 당선인,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대통합 다짐
정성한 기자
입력 2012-12-20 (목) 00:28:03 | 승인 2012-12-20 (목) 00:45:48 | 최종수정 2012-12-20 (목) 01:27:51
   
 
     
 

제18대 대통령에 당선된 박근혜 당선인은 19일 "국민께 드린 약속을 반드시 실천하는 민생대통령이 돼서 기대하시던 국민 행복시대를 열겠다"며 대선 승리를 선언했다.

박 당선인은 이날 당선이 확정 된 직후 서울 광화문광장을 찾아 세종대왕 동상 앞에 설치된 특별무대에서 "국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이번 선거는 국민 여러분의 승리"라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이어 박 당선인은 "위기를 극복하고 경제를 살리려는 열망이 가져온 국민 마음의 승리"라며 "그동안 선거 기간 중에 가는 곳마다 저에게 신뢰와 믿음을 주신 뜻 결코 잊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특히 "선거기간 약속드렸던 민생대통령, 약속대통령, 대통합대통령 이 세가지 약속을 반드시 지키겠다"라며 "보내주신 신뢰를 깊이 마음에 새기며 국민 모두가 꿈을 이룰 수 있는, 작은 행복을 느낄 수 있는 국민 행복 시대를 반드시 열겠다"고 강조했다.

박 당선인은 선거를 준비하면서 가장 어려웠던 일로 유세 도중 이춘상 보좌관과 김우동 새누리당 대선캠프 홍보팀장을 잃은 일을 꼽았다.

또 행복한 기억으로는 "여러 곳을 다니면서 힘든 때도 있었지만 시장에서 제 손을 따뜻하게 잡아주시던 분들을 다시 한 번 뵙고 싶다"며 "저에게 신뢰와 믿음을 주신 분들을 다시 한 번 뵙고 싶다"고 말했다. 

 

 

 

정성한 기자  open.ing@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