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19대 총선(2012)
朴 당선인, 현충원 참배로 첫 일정 "변화와 개혁의 새시대"이승만,박정희, 김대중 전 대통령 묘역 차례로 참배
노컷뉴스
입력 2012-12-20 (목) 11:14:48 | 승인 2012-12-20 (목) 11:20:44 | 최종수정 2012-12-20 (목) 11:33:49
   
 
     
 

제18대 대통령에 당선된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은 20일 국립 현충원을 참배하는 것으로 당선인으로서의 첫 공식 일정을 시작했다.

 
박 당선인은 이날 오전 9시 서울 동작동 현충원에 도착해 현충탑에 헌화하고 묵념을 올렸다.
 
박 당선인은 방명록에 "새로운 변화와 개혁의 새시대를 열겠습니다. 대통령 당선인 박근혜"라고 적었다.
 
이어 이승만 전 대통령과 선친인 박정희 전 대통령, 김대중 전 대통령의 묘역을 차례로 참배했다.
 
이날 방문에서는 황우여-김성주 공동선대위원장과 이정현 공보단장, 서병수 사무총장 등 선대위 관계자와 국회의원 70여명이 동행했고, 현충원 입구에는 지지자 30여명이 큰 태극기를 들고 박 당선인을 연호했다.
 
박 당선인은 현충원 참배 이후 오전 10시 여의도 당사에 들러 당선 사례 기자회견을 가진 데 이어 선거운동 기간 도중 불의의 교통사고로 숨진 고 이춘상 보좌관과 고 김우동 홍보팀장의 유해가 안치된 납골당을 찾아 고인들을 추모했다. <노컷뉴스>

노컷뉴스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