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환경
한라산 외국인 탐방객 급증17일 5만2000명 전년대비 66%↑
강승남 기자
입력 2013-06-18 (화) 10:17:22 | 승인 2013-06-18 (화) 10:51:56 | 최종수정 2013-06-19 (화) 10:35:15
   
 
  ▲ 올 들어 지난 17일까지 한라산을 찾은 외국인은 5만1603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66.2%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라산을 찾은 외국인 탐방객이 5만명을 넘어섰다.
 
18일 한라산국립공원관리사무소에 따르면 17일 현재 한라산을 찾은 외국인 탐방객은 전년 동기보다 66% 증가한 5만2000여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체 탐방객수 57만7784명의 8.9%를 차지하는 수치다.
 
코스별로는 어리목이 4만5908명(89%)으로 가장 많았으며, 성판악 4111명(7.8%), 영실 1214명(2.4%), 관음사 297명(0.6%), 돈내코 73명(0,2%)다.
 
국적별로는 중국 4만5610명(88.4%), 일본 1667명(3.2%), 미국 1506명(2.9%), 기타 2820명(5.5%)으로 나타났다.
 
한라산국립공원 관계자는 "외국인 탐방객을 위해 안내판을 4개 국어로 정비할 계획"이라며 "어리목 탐방안내소에 중국어 전문 통역 자연환경안내원 2명을 상시 고정 배치하겠다"고 말했다. 강승남 기자

강승남 기자  stipool@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승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