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문화생활 문화재
제주도 '삼달리 어업요' 무형문화재 지정
고혜아 기자
입력 2013-10-22 (화) 16:10:10 | 승인 2013-10-22 (화) 17:15:15
제주특별자치도는 17일자로 지난 10월2일 문화재위원회 합동분과 심의를 통과한 삼달리어업요를 무형문화재로 지정했다고 22일 밝혔다.
 
삼달리어업요로 지정된 노래는 제주 동부 지역에서 불려왔던 '터위 네 젓는 소리'와 '갈치 나끄는 소리' 2곡으로 현장에서 불렸던 기능성이 강한 어업노동요로 평가, 무형문화재로 지정됐다. 보유자로는 성산읍 삼달리 강성태씨가 인정됐다.
 
도는 보유자 강성태씨에게 다음달부터 전승금을 지급키로 하고, 보유자와 협의해 전승체계 구축에 힘쓰기로 했다. 문의=710-3421. 고혜아 기자

고혜아 기자  kha49@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