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국제/북한
필리핀 연락두절 한국인 23명으로 늘어
쿠키뉴스
입력 2013-11-14 (목) 13:21:54 | 승인 2013-11-14 (목) 13:30:12
초대형 태풍 '하이옌'으로 1만여 명이 사망했다는 보고가 나오는 필리핀 중부 피해지역에서 연락 두절 한국인이 23명으로 늘었다.
 
주필리핀 한국대사관은 13일 필리핀 타클로반 등 레이테섬 주변에서 모두 55명의 연락이 두절됐다고 신고를 받았으며 이 가운데 32명의 소재를 파악했다고 밝혔다. 대사관은 나머지 23명의 소재를 파악하기 위해 주력하고 있다.
 
전날까지만 해도 연락 두절 한국인은 7명이었다. 필리핀의 태풍 피해 소식을 접한 가족과 지인의 신고건수가 증가하면서 연락 두절 한국인 수도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
 
세부섬 한인회 사무실에 설치한 피해대책상황실 측은 타클로반으로 이동, 타클로반공항과 한인교회를 중심으로 한국인들의 소재파악에 나설 계획이다. 한국 의료구조지원단 30명은 14일 타클로반에 도착, 구조 활동에 돌입한다. <쿠키뉴스>

쿠키뉴스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