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올림픽
"김연아가 은메달? 이건 아니다" 외신들도 일제히 비판
쿠키뉴스
입력 2014-02-21 (금) 10:05:07 | 승인 2014-02-21 (금) 10:05:52 | 최종수정 2014-02-21 (금) 10:05:19
   
 
     
 
소치 동계올림픽 피겨 스케이팅 여자 싱글에서 아델리나 소트니코바(러시아)가 금메달을 따고 '피겨 여왕' 김연아(24)가 은메달에 머문 것에 대해 AFP통신이 '논란이 많은 금메달'이라고 평가했다.
 
AFP통신은 21일 러시아 소치의 아이스버그 스케이팅 팰리스에서 열린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결과에 대해 '소트니코바가 김연아를 상대로 논란이 많은 금메달을 차지했다'는 제목을 뽑았다.
 
이날 김연아는 프리스케이팅에서 144.19점을 받아 쇼트프로그램과 더해 219.11점을 획득, 224.59점의 소트니코바에게 역전을 허용했다.
 
AFP통신은 "소트니코바가 논란의 여지가 많은 상황에서 김연아를 2위로 밀어냈다"고 보도했다. 이어 "소트니코바는 더블 루프를 뛰면서 착빙에 실수가 있었지만 김연아와 동메달리스트 카롤리나 코스트너(이탈리아)는 실수가 없는 연기를 펼쳤다"고 평가했다.
 
코스트너는 "심판들이 채점을 제대로 했을 것이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미국 스포츠 전문 채널 ESPN 역시 이날 경기가 끝난 뒤 올림픽 섹션에 '홈 아이스 어드밴티지'라는 제목의 기사를 올려 소트니코바가 채점에서 다소 이득을 봤다는 평가를 했다. 미국 신문 USA투데이는 "김연아가 매우 아름답고 깔끔한 연기를 펼쳤으나 다소 지쳐 보일 때가 있었다"며 2위에 머문 이유를 분석하기도 했다.
 
일본 여자 피겨스케이팅 선수였던 안도 미키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김연아와 같은 시기에 선수로 활약한 것이 자랑스럽다"며 "그는 영원히 위대한 선수"라고 말했다.
 
안도는 소트니코바에 대해서도 "오늘 좋은 연기를 펼친 소치 동계올림픽의 챔피언"이라고 높이 평가했다. 쿠키뉴스

쿠키뉴스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