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경제 기업
한라수 iF디자인어워드 본상 수상지난달 28일 독일 하노버전시센터에서 시상식
포장디자인 부문…작년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강승남 기자
입력 2014-03-03 (월) 10:57:06 | 승인 2014-03-03 (월) 11:00:25 | 최종수정 2014-03-04 (월) 10:06:39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사장 오재윤)가 개발한 프리미엄급 먹는샘물 '한라수'가 세계무대에서의 가능성을 또 한번 인정받았다. 
 
도개발공사는 프리미엄급 먹는샘물 '한라수'가 지난 28일 독일 하노버전시센터에서 열린 세계적 권위의 'iF 디자인어워드 2014(iF Design Award)'포장디자인(Packaging design) 부문에서 본상을 수상했다고 3일 밝혔다.
 
이날 시상식에는 본상을 수상한 각국의 기업들이 참가 했으며 '한라수'는 용기디자인으로는 유일하게 본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세계적으로 명성 있는 전문 심사위원들이 각국이 출품한 하이퀄리티의 제품디자인을 평가한 만큼 수상의 영광을 안은 제품은 세계적인 디자인으로 인정받게 된다.
 
'iF 디자인 어워즈'는 독일 하노버 국제포럼디자인이 주관하는 세계적 권위의 국제 디자인 공모전으로 '레드닷(Red Dot)', 'IDEA'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로 꼽힌다. 커뮤니케이션, 제품, 패키지 세 부문으로 구성돼 있으며, 2014 iF 디자인 어워드에는 55개 국가에서 총 4615개의 작품이 출품됐다.
 
오재윤 사장은 "전세계 최고 품질의 제주 물을 담은 '한라수'의 용기디자인에도 제주의 본질을 잘 담아내고자 했다"며 "앞으로도 제주 제품의 브랜드 가치를 세계 각지에 전파하면서 나아가 제주 물, 제주도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한 노력을 더 적극적으로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라수'는 이번 'iF 디자인어워드 2014' 외에도 지난 해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2013'에서 본상(Reddot)을 수상하여 용기디자인 부문에서 전세계적으로 우수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강승남 기자 

강승남 기자  stipool@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승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